‘현빈·이민호·주지훈 母’ 박준금 “심쿵하게 한 배우 있어”…’라스’

[서울=뉴시스]김현숙 인턴 기자 = 배우 박준금이 드라마 ‘시크릿 가든’ 출연 비화를 공개한다.

3일 오후 10시 30분에 방송되는 MBC TV 예능물 ‘라디오스타’에는 박준금·이원종·양현민·이주승이 출연해 ‘안 쫄면 다행이야’ 특집으로 꾸민다.

박준금은 드라마 ‘시크릿 가든’, ‘상속자들’, ‘가면’ 등 다양한 작품에서 현빈·이민호·주지훈 등 엄마 역으로 출연해 ‘국민 엄마’라는 호칭을 얻었다. 11년 만에 ‘라스’를 찾은 그는 부캐 ‘안젤리나 핑크’로 활동 중인 근황 공개와 동시에 유튜브에서 ‘중년들의 완판왕’으로 급부상하고 있다고 밝혀 궁금증을 자아냈다.

특히 박준금은 최고 시청률 35.2%를 기록한 ‘시크릿 가든’ 출연 비화를 전하며 은밀한 장소에서 김은숙 작가에게 캐스팅됐다고 밝혀 호기심을 자극했다.

이어 박준금은 자신이 ‘국민 엄마’의 패러다임을 바꿨다고 고백한다. 그러면서 극 중 아들로 호흡 맞춘 수많은 스타들 중 자신을 심쿵하게 만든 이가 있다고 말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공감언론 뉴시스 esther@newsis.com


– 출처 : http://www.newsis.com/view?id=NISX20220802_0001964803

함께 보면 좋은 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