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오플러스, 3분기 역대 최대 실적 달성 분기 매출액 141억원

바이오플러스(099430, 대표이사 정현규)가 성장세를 이어가며, 연결 기준 3분기 역대 최대 실적을 달성했다.

14일 공시를 통해 발표된 바이오플러스의 2022년 3분기 실적은 매출액 141억원, 영업이익 64억원으로 지난해 동기 대비 각각 75.4%, 79.3% 성장했다.

3분기 누적 기준으로는 연결 매출액 402억원, 영업이익 186억원을 달성했다. 이는 지난해 기준 연간 매출액 374억, 영업이익 182억원을 3분기 만에 뛰어넘는 실적이다.

바이오플러스 담당자는 “유럽과 중동 지역의 수요가 꾸준히 증가하고 있으며, 라틴 아메리카 등 남미 지역을 중심으로 신규 국가 진출이 본격화하면서 매출이 증가했다”며 “특히 수출용 제품인 고용량 필러 드네브(DeneB)의 집중 판매 전략과 국내 유착방지제 매출의 지속적인 성장이 전체 매출 상승을 견인했다”고 밝혔다.

정현규 바이오플러스 대표이사는 “우수한 품질과 기술력을 바탕으로 제품 인지도가 꾸준히 상승해 매출로 직결되고 있다”며 “앞으로도 수출 국가 다각화 및 국가별 우선 순위 진출 전략으로 꾸준히 성장을 이루겠다”고 말했다.

한편 회사는 9일 주당 3주를 배정하는 무상증자 결정을 통해 주주가치 제고 방안을 발표했으며, 앞으로도 주주 이익을 극대화하기 위한 다양한 주주 친화 정책을 적극적으로 검토할 계획이다.



– 출처 : https://www.newswire.co.kr/newsRead.php?no=955560&sourceType=rss

함께 보면 좋은 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