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축구협회, 카타르 도하에 ‘하나은행 코리아하우스’ 운영

[도하(카타르)=뉴시스]안경남 기자 = 대한축구협회가 2022 카타르월드컵 취재진의 원활한 취재활동과 더불어 대한민국 축구국가대표팀을 알리기 위한 ‘하나은행 코리아하우스'(미디어센터)를 운영한다고 17일 밝혔다.

카타르 월드컵의 주요 개최도시이자 한국 축구국가대표팀의 베이스캠프인 도하에 개설되는 ‘하나은행 코리아하우스’는 지난 14일부터 월드컵 기간 동안 운영될 예정이다.

종료 시점은 대표팀의 성적에 따라 탄력적으로 결정된다.

대한축구협회가 월드컵 본선이 열리는 현지에 코리아하우스(미디어센터)를 개설한 것은 2014 브라질월드컵 이후로 8년 만이다.

카타르월드컵 취재를 위해 카타르를 방문하는 국내 취재진을 비롯한 전 세계 미디어 관계자들의 원활한 취재 활동을 돕고자 마련했다.

‘코리아하우스’는 축구국가대표팀과 미디어의 현지 가교 역할은 물론 해외 취재활동을 하는 각국 기자단을 위한 취재 공간 및 쉼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코리아하우스의 내부는 기자회견장, 믹스트존, 월드컵 히스토리월 뿐만 아니라 하나은행에서 지난 6월부터 9월까지 총 6차례의 A매치 경기장에서 직접 팬들로부터 자필로 접수 받은 응원 메시지가 부착되는 팬 존까지 포함해 구성된다.
◎공감언론 뉴시스 knan90@newsis.com


– 출처 : http://www.newsis.com/view?id=NISX20221117_0002090665

함께 보면 좋은 콘텐츠